티스토리 뷰

헌재 이정미 헌법재판관 헤어롤? "머리에 미용도구를 그대로 꽂은 채 출근"

 


‘얼마나 경황이 없었으면...’ -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선고일인 10일 오전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이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로 출근하고 있다. 이날 평소보다 이른 시간에 출근한 이 재판관은 긴장된 상황을 반영하듯 머리카락에 미용도구를 그대로 꽂은 채 청사로 들어갔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의 정치적 운명과 우리나라의 앞날을 결정할 헌법재판관들이 ‘탄핵 심판의 날’ 당일 속속 조기 출근했습니다.

탄핵심판 사건 주심인 강일원 재판관은 선고일인 이날 평소보다 1시간 30분가량 이른 시간인 오전 7시 30분쯤 헌재에 도착했다. 강 재판관은 옅은 미소를 띠며 경호원들의 호위를 받으며 말없이 사무실로 향했는데요.

김이수 재판관과 안창호 재판관도 비슷한 시간 헌재에 도착했습니다.

7시 50분쯤 출근한 재판장인 이정미 소장 권한대행은 “결정을 하셨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답도 하지 않았다. 이 권한대행은 긴장된 상황을 반영하듯 머리에 미용도구를 그대로 꽂은 채 등장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서기석 재판관과 이진성 재판관도 조기 출근했다. 이는 오전 11시 선고기일 직전에 예정된 재판관 최종 ‘평결’을 준비하기 위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대한민국의 운명을 결정짓는 그들의 선택은 -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 선고일인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로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 및 헌법재판관이 출근하고 있다.왼쪽부터 강일원·김이수·안창호·조영호 헌법재판관,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 김창종·이진성 헌법재판관.

이날 최상위 비상령 갑(甲)호 비상을 발령한 경찰은 헌재와 청와대 주변 등 도심 일대에 271개 중대, 2만 1600여명이라는 대규모 경비병력을 투입해 만일의 사태를 대비 중입니다.

현재 현재로 향하는 안국역 일대 도로는 이른 새벽부터 차 벽으로 교통이 통제되는 상태다. 헌재 쪽으로 가는 인도 역시 경찰 인력에 의해 막혀 있으며 인근 주민·취재진·헌재 직원 등에게만 길을 열어주고 있습니다.

2017/02/08 - [화제인물누구] - 탄핵 기각설에 연기설 찌라시 난무하는 정치권, 추미애 "3野, 11일 다시 촛불들자"

 이정미 남편 통진당? 박근혜 대통령 탄핵 절차, 주심 강일원 헌법재판관 구성 명단 '성향 임기' 프로필

2017/03/09 - [화제인물누구] - 대통령 전용기 성남비행장 목격담, 헌재 탄핵 인용 판결 박근혜 망명설 SNS 논란 확산


출처 - http://www.clien.net/cs2/bbs/board.php?bo_table=park&wr_id=53598094

이정미 대행 헤어롤 2개 암호 아닐까요?

2명 반대...

1. 헤어롤을 하고 온 이유는 세월호 7시간 머리 치장하는 닭년을 향해 '국사에 중대사안이 있으면 이렇게라도 나오는 것' 이다 라고 보여준 것

2. 헤어 롤의 8자 모양은 8명 만장일치 인용이라는 뜻


박까모 카페 (박근혜를 까는 사람들)

http://cafe.daum.net/parkkkamo



출근하면서 8:0 암시함... ㅋㅋㅋ

http://todayhumor.com/?humorbest_1394198


탄핵 마지막 숫자 12의 퍼즐이 풀렸다… 헌재 선고문에 비밀 담겨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5&aid=000...

그 12는 선고 요지문 안에 꽁꽁 숨어 있었다. 그 주인공은 ‘국민’이었다. 이 권한대행이 선고 요지문을 낭독할 때 ‘국민’이란 단어를 언급한 횟수가 바로 12번이었기 때문이다. 


“지금부터 2016헌나1 대통령 박근혜 탄핵사건에 대한 선고를 시작하겠습니다… 지금까지 대한민국  국민 들께서도 많은 번민과 고뇌의 시간을… 대한민국  국민  모두 아시다시피, 헌법은 대통령을 포함한 모든 국가기관의 존립근거이고,  국민 은 그러한 헌법을 만들어내는 힘의 원천… 저희 재판부는  국민 들로부터 부여받은 권한에 따라… 세월호 침몰사건은 모든  국민 들에게 큰 충격과 고통을… 피청구인은 국가가  국민 의 생명과 신체의 안전 보호의무를… 그러나  국민 의 생명이 위협받는 재난상황이 발생… 헌법은 공무원을  국민  전체에 대한 봉사자로 규정… 공무 수행은 투명하게 공개하여  국민 의 평가를 받아야… 피청구인은 대 국민  담화에서 진상규명에 최대한 협조하겠다고 하였으나… 결국 피청구인의 위헌·위법행위는  국민 의 신임을 배반한 것으로… 그릇된 인식이 우리의 유산으로 남겨져 수많은  국민 의 생명과 안전이 상실되는 불행한 일이 반복되어서는 안 되겠기에…” 


이처럼 ‘국민’이란 단어가 딱 12번 나오면서 대망의 숫자는 완성됐다. 1·234·56·7·8·9·10·11·12. 탄핵은 국민의 촛불혁명으로 시작돼 헌재를 통한 국민의 명령으로 완성된다는 의미가 오롯이 담겨 있는 듯하다. 대한민국의 주인은 대통령이 아니라 국민이라는 뜻이다. 기막힌 우연일까. ‘우주의 기운’이 신비롭기만 하다.

탄핵안 불참자 1명 

탄핵안 찬성 의원 234명 

탄핵안 반대 의원 56명 

탄핵안 무효표 7개 

탄핵안 발의한 날 8일 

탄핵안 가결한 날 9일 

탄핵선고 날짜 10일 

탄핵선고 시간 11시 

탄핵선고문 ‘국민’ 언급 횟수 12번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버튼을 눌러주세요

공감버튼 은 큰 힘이 되어 줍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