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생방송 오늘저녁 경남 거제도 일운면 양화마을 육소장망 숭어 안승철 헌터 갯바위 낚시


육소장망으로 숭어 어획량 최고 자랑…"양화 숭어 맛 안보면 평생 후회"
몽돌 해변·갯바위 낚시 포인트도 인기…가시오가피·매화도 '지역 명물'


여태껏 그렇게 지나다니면서도 양화마을(이장 김양노)에 대한 존재감은 거의 없었다. 인근의 망치나 망양은 펜션촌 이미지가 강했지만 여긴 그런 이미지도 약했던 게 사실이다.

양화(楊花)마을은 이름 그대로 아름다운 곳이다. 망치의 남쪽 바닷가에 수양버들 밑 정자가 있어 '양화정(楊花亭)' 또는 '양화정이'라고 불렀다는데 해마다 별신굿을 하던 곳으로도 유명하다.

본래 33세대가 살던 작은 마을이었지만 지금은 펜션이 16가구나 들어서면서 50세대가 넘는다. 주민수는 135명 정도. 인근의 망치와 망양에 70여 개의 펜션이 들어서있으니, 이 세곳을 아우르면 거제에서 제일 가는 펜션촌이 형성되는 셈이다. 지금도 양화에는 펜션이 들어서고 있다.

꼭꼭 자취를 감추고 있던 양화마을도 '이것' 때문이라도 "아, 여기가 바로 그곳이구나"하고 고개를 끄덕이게 만든다. 바로 제철이 돌아오고 있는 숭어다. 양화마을은 숭어의 어획량으로 최고를 자랑한다. 일명 '숭어둘이'라는 육소장망 숭어잡이가 유명하다.

육소장망은 숭어가 들만한 물목에 그물을 깔아두고 기다리고 있다가 인근에 설치돼있는 망루에서 망수가 물 빛깔과 물 속의 그림자의 변화로 숭어의 출몰을 감지해 지시를 내리면 재빠르게 그물을 올려 잡는 전통적인 어법이다. 예전에는 자그마한 6척의 배를 이용해 그물로 숭어떼를 에워싸서 건져 올렸지만 요즘은 뗏목과 기계를 이용한 개량 방법을 사용한다.


 



김양노 양화마을 이장은 "회로도 먹고 구워도 먹고…봄철 숭어 맛이 으뜸이라지만 양화마을에서 숭어 맛을 보지 않고는 이를 속단하는 게 어쩌면 '어불성설'일지도 모른다"고 양화마을에서 잡히는 숭어를 극찬한다.

산세가 수려하고 마을 해안가엔 규모는 작지만 학동몽돌과도 견줄 수 있는 훌륭한 몽돌해변도 있다. 소규모 혹은 가족 단위 피서객에게는 안성맞춤일 듯하다. 몽돌해변 옆 갯바위에는 낚시꾼들이 즐겨찾는 포인트들이 즐비하다.

하지만 사업자의 부도로 흉물로 방치되고 있는 양어장 건물이 해변의 풍광을 어지럽히고 있다.

안승철 어촌계장은 "많은 돈이 들겠지만 양어장 건물을 뜯어내 다른 공간으로 활용해야 한다"며 "흉물로 방치되고 있는 이 건물이 마을 이미지 훼손은 물론 발전까지도 가로막고 있다"고 했다.

이와 함께 펜션단지 옆에 자리하고 있는 제사당은 마을 쉼터로 조성하는 복안도 함께 가지고 있다. 짙은 숲에 둘러쌓여 있어 아늑하고 편안한 느낌이 쉽게 들었다.

양화마을은 숭어와 함께 가시오가피도 유명하다. 무농약 인증식품으로 청정해역에서 직접 재배·제조해 전국적으로 인기를 누리고 있다. 혈액순환과 콜레스테롤 억제에 도움이 되는 양화마을 가시오가피는 인삼에 버금가는 효능을 자랑한다고 한다.

양화마을은 매화가 가장 먼저 피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매화가 흐드러지게 필 때면 장관을 이룬다고 하는데 기자가 마을을 찾았을 때는 유난히 심했던 한파의 영향으로 아직 그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었다.

[생방송 오늘저녁 558회] 3월 9일 (목) 방송정보

 2. [바다 위의 헌터] 100년 전통의 힘. 거제 숭어 잡이  


오늘의 주인공을 만나기 위해 찾은 곳은 경남 거제도. 매서운 겨울바람이 서서히 따

듯해지는 이맘때가 되면 찾아오는 반가운 손님이 있다는데~ 그 정체는 다름 아닌 

‘숭어’! 산란기를 앞두고 살이 단단하게 차오르니, 맛도 크기도 그야말로 일품이란

다. 매일같이 숭어를 잡기 위해 바다로 나서는 안승철 헌터 일행. ‘육소장망’이라 불

리는 100년 전통 방식을 고수하고 있다. 여섯 개의 빈 배에 연결된 거대한 그물을 숭

어가 지나가는 길목에 설치한 뒤, 산등성이에 지어진 망루에서 숭어 떼를 탐색해 잡

는 것이라고. 망루 위를 지키며 숭어 떼를 살피는 건 언제나 가장 경력이 긴 헌터의 

몫. 물때가 좋지 않으면 한 달 이상 아무런 성과가 없을 때도 있지만, 운이 좋으면 

한 번의 그물질로 1t 이상의 숭어를 잡아 올릴 수 있다는데! 거제 앞바다를 들썩이게 

하는 숭어 잡이 현장으로 다함께 떠나보자 


거제도 일운면 양화마을 가는법

서울에서 약 4시간 50분 소요 ( 승용차 기준)
* 도로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경남 거제시 일운면 소동리 115
대명리조트 거제 마리나

1588-4888

성수기 안내

신거제대교를 통하여 오시는 경우 교통혼잡이 우려되오니 14번 국도 → 우회도로 → 1018번 지방도 → 원덕골 삼거리에서 구조라 해수욕장 방면(반송재로)으로 오시면 조금더 원활한 이동이 가능합니다.

 


서울 ↔ 거제 [ 경부고속도로 / 대전통영고속도로 ]
  1. 경부고속도로
  2. 대전통영고속도로
  3. 옥포 대우조선 해양
  4. 대명리조트 거제 마리나
부산 ↔ 거제 [ 가덕TG / 거가대교 ]
  1. 옥포 대우조선 해양
  2. 대명리조트 거제 마리나
양산↔ 거제 [ 가덕TG / 거가대교 ]
  1. 중앙고속도로지선
  2. 옥포 대우조선 해양
  3. 대명리조트 거제 마리나
창원 ↔ 거제 [ 가덕TG / 거가대교 ]
  1. 옥포 대우조선 해양
  2. 대명리조트 거제 마리나
통영 ↔ 거제 [ 신거제대교/ 14번국도 ]
  1. 신거제대교
  2. 14번국도
  3. 옥포 대우조선 해양
  4. 대명리조트 거제 마리나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버튼을 눌러주세요

공감버튼 은 큰 힘이 되어 줍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