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나혼자' 김연경, 한유미 남자친구 야구선수 누구? "미모는 주사 맞았다" 폭로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배구선수 김연경과 한유미가 돈독한 우애를 보여줬습니다.

6일 MBC '나 혼자 산다'에선 한국으로 돌아온 김연경의 일상이 방송됐는데요.

절친한 동료 선수 한유미, 양효진과 만나 오랜만에 식사를 한 김연경으로 세 사람은 카메라 앞에서도 두터운 친분을 가감없이 드러냈습니다.

특히 폭로전이 발발하기도 했는데, 한유미가 "남자 안 만나냐? 나한테 얘기했잖아"라고 폭로하며 시작됐다. 김연경은 짐짓 "아니다. 많이 드시라. 고기 타네"라고 모른 체했으나, 제작진에게는 "여태까지 아예 없었던 건 아니다"며 "썸도 잠깐 있고 잠깐의 만남도 있었다"고 고백했습니다.

 


 


김연경은 한유미의 딴죽이 거듭되자 결국 반격에 나섰다. 한유미를 향해 "결혼 생각 없냐?"고 묻더니 한유미가 "있다"고 하자, 이 순간을 놓치지 않고 "우리도 언니를 맞추기 쉽지 않은데 그 사람은 더 쉽지 않다. 우리는 친구라서 가끔 보니까 다행이지 몇 십년을 같이 살아야 하는데 나였어도 못 산다"고 맹공격했습니다.

한유미가 "사람마다 다 인연이 있다"고 맞받아쳤으나 김연경은 "그 많은 남자들 어디 갔냐? 야구선수들?"이라고 대형 폭로를 해 한유미를 폭소하게 했습니다.

 


한유미는 발끈하며 "아니야! 뭘 많아!" 하며 "네가 이래서 내가 시집을 못 가는 거야"라고 했지만, 김연경은 한유미가 야구선수들과 "이제 연락 안 한다"고 해명하자 "다 정리를 하셨구나. 농구, 배구, 야구 3대종목을 싹쓸이하셨던 분이다"고 폭로를 이어가 웃음을 안겼습니다.

김연경은 제작진에 "오랜만에 만났는 데도 항상 만난 사람들처럼 편안하다"며 "보면 좋고 얘기하며 스트레스도 푼다"고 한유미, 양효진과의 오래된 우정을 고백하기도 했습니다.

다만 식사를 마치고 식당을 나서는 순간에도 김연경은 한유미를 향해 "치마 입고 왔네요? 미모가 하늘을 찌르는 것 같아요"라고 칭찬하면서도, 한유미가 "나야 미모가 무르익는 거지"라고 으쓱하자 김연경은 "예전에 맞았던 주사가…"라고 폭로를 멈추지 않아 웃음을 줬습니다.

배구 선수 한유미 프로필

한유미는 대한민국의 비치발리볼 선수이자, 배구 선수이다. 가족은 부모님과 여동생이 있다. 여동생 한송이도 배구 선수이자, 소속 팀은 GS칼텍스 서울 KIXX이다. 포지션은 레프트이며, 키는 180 cm, 스파이크 높이는 307 cm, 블로킹 높이는 297cm이다. 2000년 현대건설에 입단했으며, 한일전산여자고등학교를 졸업했다. 현재 경기대학교에 재학 중이다. 위키백과

출생: 1982년 2월 5일 (한유미 나이 34세), 한유미 고향 오산시

한유미 키: 180cm

체중: 63kg

형제자매: 한송이

 올림픽과 KOVO컵이 끝난 이후 결혼을 발표하며 2012년 9월 19일 은퇴를 선언했다. 2014-2015 시즌 친정팀인현대건설로 복귀할 예정이다.

한유미(韓有美, 1982년 2월 5일 경기도 오산시 ~ )는 대한민국의 비치발리볼 선수이자, 배구 선수이다. 가족은 부모님과 여동생이 있다. 여동생 한송이도 배구 선수이자, 소속 팀은 GS칼텍스 서울 KIXX이다. 

한유미 야구선수랑 사겼다고 해서 구글에 검색하니.jpg


류현진을 구한 한유미

한유미 몸매

이승준이랑 열애설도 있었던걸로 기억하는데..

출처 - http://mlbpark.donga.com/mlbpark/b.php?&b=bullpen2&id=6973560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버튼을 눌러주세요

공감버튼 은 큰 힘이 되어 줍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