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EBS <명의> 죽음의 문턱, 심부전 증상 원인 치료법 심장 질환 순환기내과 전문의 전은석 교수..흉부외과 조양현 교수

'심장펌프 이상' 심부전 환자 여성이 남성의 1.6배 


 


 

 

심장이 온 몸에 피를 보내기 위해 수축·이완하는 힘이 비정상적으로 떨어진 심부전 환자가 계속 늘고 있다.

제 493회 〈죽음의 문턱, 심부전〉

EBS <명의>


죽음의 문턱, 심부전


가벼운 운동에도 ‘헉헉’, 자다가도 ‘벌떡’... 잦은 호흡곤란은 심부전의 위험신호이다. 심장이 멈추면 우리의 삶도 멈춘다. 평생 동안 한시도 쉬지 않고 뛰고 있는 심장. 평균 수명이 길어지면서 심장은 지쳐가고 있다. 그리고 심장이 지칠수록 우리는 죽음의 문턱에 다가가고 있다. 최근 4년 사이 무려 20% 급격히 증가한 심부전 환자 수! 심장 기능에 이상이 생기는 심부전 환자가 급증하고 있음에도 그 증상을 제대로 알지 못하는 사람이 대부분이다. 어느날 갑자기 심장 시한부 통보를 받은 사람들. 고통과 죽음이라는 두려움에서 벗어날 방법은 없을까? 우리 몸 속 시한폭탄, 심부전! <죽음의 문턱, 심부전> 편에선 심부전 증상과 원인, 그에 맞는 치료법, 예방법 등 심장의 모든 것에 대해 파헤쳐 본다!


*방송일시 : 2017년 1월 6일 (금) 저녁 9시 50분


당신의 심장... 어느날 갑자기 멈출 수 있다.


평화로운 점심 식사.. 나는 갑자기 쓰러졌다.


두 차례 심정지.


심폐소생술 끝에 간신히 목숨을 건졌지만...


불과 1주일 전에 받은 건강진단에서 아무 이상 없이 건강하다했던 조옥현(69세) 환자. 그런 그녀는 점심식사 후에 갑자기 쓰러져서 병원에 실려왔고 대동맥 박리증을 진단받았다. 이로 인해 언제 어디서나 갑자기 심장이 멈춰버릴 수 있는 상황. 조옥현(69세) 환자처럼 말기 심부전 환자의 마지막 단계는 심인성 쇼크이다. 혈관조영술을 하지 않는 한, 발견이 잘 안되는 심부전. 우리 몸 속의 시한폭탄과도 같다. 이렇게 무서운 질병인 심부전임에도 불구하고 대다수가 질환에 대해 잘 모르다 보니 조기발견이 어렵다. 계단을 오르거나 누워있는 등 일상생활에서 숨이 차는 호흡곤란이 자주 있다면, 당신의 심장도 위험신호를 보내고 있는 것일지도 모른다.


원인도, 치료법도 다양한 심장 질환! 심장 건강에 적신호를 울리는 증상엔 어떤 것들이 있을까?


심부전증의 다양한 원인을 알아본다


 폭 약 9cm, 무게 약 300g의 주먹만 한 크기


심장은 이렇게 아담한 크기로 우리 몸 전체를 관장하고 있다.


심부전은 심장의 펌프 기능이 나빠져서 우리 몸에 적절하게 혈액을 공급해주지 못하는 상황이다. 심부전의 원인 질환은 굉장히 다양하다. 심근경색, 협심증, 이른바 관상동맥질환이나 고혈압, 당뇨 등 만성질환, 심장판막질환 등이 심부전의 주요 원인이다.


오르막길, 계단을 걷기가 너무 힘들다는 정기철(70세) 환자는 몇 계단만 올라도 숨을 내쉴 수가 없다. 하루하루 위태롭게 살아가고 있다. 이뿐 아니라, 혈관에 쌓인 혈전때문에 다리가 붓는 것은 예삿일이다. 그는 만성폐색전증에 의한 폐고혈압 환자. 폐고혈압이 심해지면 우심실 기능이 떨어져 복부팽만, 하지부종같은 우심부전 증상이 나타난다.


정기철(70세) 환자처럼 심부전의 주요 증상은 심장이 아픈 게 아니라, 호흡 곤란이다. 심한 피로감과 기침이 동반되기도 한다. 조기발견이 어려운 심부전! 심부전의 원인 질환에 구체적으로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본다.


말기 심부전 환자들, 생명의 길을 찾다!


병원 옥상에 도착한 헬기에서 한 환자가 내려진다.


기기에 의지해 생명을 겨우 유지하고 있는 환자.


오랫동안 심부전을 앓다가... 결국 심인성 쇼크 상태에 빠진 환자였다.


심장이 망가지면 몸속 모든 장기는 기능을 잃게 된다. 더이상 심장이 혼자 제역할을 하지 못하는 말기 심부전 환자들은 모든 것이 망가져 가는 채로 살아야 할까. 이대로 생명은 끝나는 것일까? 이런 환자들에게도 희망은 있다. 에크모라는 기계 장치를 몸속에 넣어서 생명을 유지해 나간다. 그리고 끝내 심장이식까지 받는 환자들. 1992년 국내에서 처음 시작된 심장이식은 2015년까지 1천 2백여 명이 수술을 받아, 5년 생존율 75% 이상을 기록하였다. 심장이식을 받지 못하는 환자들은 ‘좌심실 보조장치’, 이른바 인공심장이라는 길이 있다. 에크모, 심장이식, 인공심장 등 심부전 환자들이 생명을 유지할 수 있는 방법들을 알아본다.


하지만 무엇보다 심부전의 원인 질환을 제때 치료해 심부전이 말기에 이르지 않게 하는 것이 중요한 일!


<죽음의 문턱, 심부전> 편에서는 진정한 100세 시대를 건강하게 누릴 수 있도록 우리 심장을 지킬 방법에 대해 파헤쳐 본다!


 


전은석 교수 / 순환기내과 전문의 

- 삼성서울병원 순환기내과 교수

- 대한심장학회 심부전연구회 회장

 


조양현 교수 / 흉부외과 전문의, 중환자의학 세부전문의

-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흉부외과 조교수

- 삼성서울병원 성인 에크모 팀장

- 대한흉부외과학회 정회원

- 대한이식학회 정회원

- 대한중환자학회 정회원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버튼을 눌러주세요

공감버튼 은 큰 힘이 되어 줍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