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리지, 성형 커밍아웃 "눈 밖에 안 했다" 강조

 
 리지가 성형 사실을 가감 없이 털어놨습니다.

오는 8일 첫 방송되는 패션앤(FashionN) ‘화장대를 부탁해2’에서는 한채영과 이특, 리지가 첫 호흡을 맞추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고 합니다.

이날 리지는 어딘가 달라 모습으로 ‘화장대를 부탁해2’ 스튜디오에 등장해 현장을 술렁이게 만들었습니다.

방송 전부터 리지와 돈독한 친분을 맺고 있던 이특은 “어디 또 한 거냐”고 거침없는 질문을 던졌다. 리지는 “의느님 손을 살짝 빌렸다”고 솔직하게 답했습니다.

특히 리지는 일각에서 흘러나오고 있는 윤곽 성형설을 적극 부인하며 “눈밖에 안 했다”며 “얼굴형을 손댔다는 말이 있는데 이는 절대 사실이 아니다”고 거듭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생각보다 몸매가 좋다고 한다. 방송에서 비춰지는 귀여운 깝 이미지와 같은 그룹 멤버에 넘사벽이 있기 때문에 잘 부각되지 않지만, 키도 크고 돌아다니는 짤들을 보면 몸매도 확실히 좋은 편. 리지 주변의 몇몇 지인들도 리지 몸매가 좋다고 (특히 힙라인) 말합니다.

리지의 성형 커밍아웃은 오는 8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2’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리지 몸매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버튼을 눌러주세요

공감버튼 큰 힘이 되어 줍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