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복면가왕' 슈퍼히어로 정체 녹색지대 권선국 "만감이 교차한다" 고백


1990년대 누볐던 발라드 듀오 녹색지대 멤버 

녹색지대의 권선국이 '복면가왕'에서 벅찬 무대를 선보였다.

6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 연출 민철기)에서는 '우리동네 음악대장'의 가왕 타이틀에 도전하는 이들의 경연이 펼쳐졌습니다.

1라운드 첫 번째 무대에서는 '슈퍼히어로'와 '백설공주'의 듀엣 무대가 담겼다. 서울패밀리의 '이제는'을 선곡한 두 사람은 나란히 폭발적 가창력으로 판정단의 감탄을 자아냈다. 승리는 간달의 차로 '독을 품은 백설공주'에게 돌아갔는데요.

'슈퍼히어로'는 솔로곡 '바람 바람 바람'으로 청중을 만났다. 가면을 벗은 그는 1990년대 활발히 활동했던 녹색지대의 권선국이었습니다. 

그는 "긴장되고 떨렸다"며 "'복면가왕'을 한 주도 안 빼먹고 보고 있었다. 어느날은 자장면을 먹으며 보는데 중국집에 저와 다른 손님 둘이 있을 때 (자료화면으로) 제 얼굴이 나가 서로 얼굴을 마주봤다"고 말했다. 이어 "보시더니 '왜 넌 여기 있니?'라고 말하는 것 같았다"고 그 순간을 돌이켰습니다.

권선국은 "주위에서도 한 번 나가서 인사하는 것이 어떻겠냐는 이야기를 해서 기대를 많이 하고 나왔다"고 알렸습니다.

무대를 내려와 그는 "만감이 교차한다"며 "간만에 서고, 저도 그룹 출신이니 보컬 했을 때 우리 친구 선배 후배들과 음악 했던 어려웠던 시절들이 생각나더라. 고생했을 때 그때가 좋았구나, 그 때가 그립구나 생각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권선국은 "저도 모르게 울컥했다. 옛날 내 색깔 그대로 가면서 마음으로 다가가는 노래를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김구라는 게스트로 출연한 가수 김정민과 친한 지인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권선국  이혼했어요”라고 깜짝 발언했습니다. 

당황한 김정민은 “아직 발표도 안했을 텐데”라고 조심스러워 했고 김구라는 “권선국씨랑 친해요. 미혼이라고 얘기가 나와서 얘기한 거 아닙니까!”라고 소리쳤습니다. 


권선국 프로필

가수

출생  1970년 2월 15일 (권선국 나이 만 46세)

신체 권선국 키 170cm, 61kg

학력 한남대학교

데뷔 1994년 녹색지대 1집 앨범 '사랑을 할거야'

권선국 (1970년 2월 15일 (46세)) (1993년 ~ 1998년, 2003년) 사실 대중들에게 알려져 있는 녹색지대는 곽창선과 권선국의 남성 2인조 가수라는 이미지이다. 터프하고 허스키한 목소리가 특징이다.


권선국 결혼 관련 발언 순간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